우진비앤지, 글로벌 축산업체에 동물용의약품 공급…36억원 규모

우진비앤지, 글로벌 축산업체에 동물용의약품 공급…36억원 규모

 태국의 글로벌 기업 CP그룹 CP베트남사에 1년간 세균성질병치료제 등 동물용의약품 판매

– “지속적인 연구개발, 설비투자 통해 해외시장 공략 박차

우진비앤지가 태국 재계 1위 글로벌 기업 CP그룹에 동물용의약품을 공급한다.

 

친환경 동물의약품 전문기업 우진비앤지는 태국의 글로벌 축산업체인 CP그룹의 베트남 법인 CP 베트남사(C.P. Vietnam Corporation) 36억원(3백만달러)규모의 동물용의약품 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25일 공시했다. 이는 지난해 매출액의 16%에 해당하는 금액으로 기존계약을 1년 연장한 것이다.

 

이번 계약으로 우진비앤지는 올해 12 31일까지 1년간 가축의 전염병 예방과 치료에 효과가 있는 세균성질병치료제, 호흡기, 소화기치료제 등을 판매할 예정이다.

 

우진비앤지 관계자는 이번 계약은 우진비앤지의 동물용의약품의 품질과 기술력을 인정받은 결과라며 향후 동물용 백신에 대한 안정적인 판매망을 보유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고 설명했다. 우진비앤지는 현재 중국, 일본, 동남아 등을 포함한 전세계 31개국 54개 업체에 달하는 해외시장 수출 네트워크를 확보하고 있다.

 

CP그룹은 태국의 재계 1위 글로벌 기업으로 태국을 비롯해 중국, 베트남, 캄보디아 등 15개국에 진출했으며 1921년 종묘업으로 시작해 점차 양계·양돈·사료 등 식품 관련 분야로 사업을 확장했다. CP그룹이 농업·식품 등 다양한 분야로 사업다각화를 추진하고 있다는 점에서 향후 협력관계를 돈독히 해 나간다면 CP그룹 타법인들에도 제품공급이 가능할 것이라고 회사측은 말했다.

 

우진비앤지 강재구 대표는 최근 몇 년간 해외시장 진출과 확대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고 있다 베트남 시장은 물론 전세계에 고품질의 동물용 의약품을 공급하는 글로벌 동물의약품 선도기업으로 위상을 공고히 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우진비앤지는 지난해 9월 백신공장 착공 후 순조롭게 공사가 진행되고 있어 올해 하반기 완공 후 본격적인 매출증가를 기대하고 있다.

Read More

배달앱 ‘부탁해!’, “배달의 신세계 연다”…부산 서비스 실시

배달앱 ‘부탁해!’, “배달의 신세계 연다”…부산 서비스 실시

▶ ‘부탁해!’, 부산 10개 맛집과 배달서비스 제휴

▶ 올해 전국 주요도시 맛집의 배달서비스 순차 진행

 

메쉬코리아(대표 유정범)의 유명맛집 배달앱 ‘부탁해!’가 전국 맛집들과의 배달서비스 제휴를 확대하고 있다.

최근 ‘부탁해!’는 서울 주요지역에 이어 울산의 유명맛집들의 배달서비스를 진행한 데 이어 20일에는 부산광역시의 주요 맛집들과 제휴를 통해 배달서비스를 시작한다. 이번 제휴로 부산에서도 유명맛집들의 메뉴들을 직접 방문 없이 집, 회사 등지서 편안하게 받아볼 수 있게 됐다.

메쉬코리아는 먼저 부산 진구의 유명맛집 10곳과 제휴를 통해 부전동, 전포동 등 진구의 모든 지역에 배송서비스를 제공하고, 오향밀면 부산본점, 오빠샌드더치 본점, CoCoPlate 서면점 등 유명맛집의 메뉴들을 선보이게 된다. 향후 남구, 해운대구 등도 순차적으로 맛집 제휴 및 배달서비스가 확대돼 고객들의 안방에 맛집의 음식들이 배달될 예정이다.

또한, ‘부탁해!’는 올해 내로 전국 주요도시 맛집의 배달서비스를 점차적으로 확대, 수도권은 물론 전국 6대 광역시에서도 인근 맛집들의 배달주문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기존 서비스 지역에서는 맛집들을 추가해 더욱 다양한 맛집과 메뉴들을 제공할 예정이다.

유정범 메쉬코리아 대표는 “기존 O2O기반 배달앱에서는 수요가 많은 지역에만 배달 서비스가 한정되는 경우가 많았고, 지방에서는 일부 음식만 배달이 되는 경우가 많았다”면서 “’부탁해!’는 배달앱의 한계를 넘어 저렴한 배송비를 바탕으로 더욱 차별화된 메뉴와 서비스지역을 꾸준히 확대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현재 ‘부탁해!’에서는 CU편의, 만화가 허영만의 식객으로 유명한 ‘식객촌’, 테이스티로드의 맛집, 서울을 포함한 주요 도시들의 맛집들을 만나볼 수 있다. 또한, 자체 배송기사망을 통해 실시간 위치 제공 등 소비자들에게 신속하면서도 편리한 배달서비스를 구축하고 있다.

Read More

넥스트BT, 나노바이오텍 공동설립…”당뇨병 관련 신약 개발 박차”

넥스트BT, 나노바이오텍 공동설립…”당뇨병 관련 신약 개발 박차”

▶ 당노병 치료 물질 이용, 당뇨병 관련 신약 개발에 온 힘

㈜넥스트BT(065170)가 네추럴에프앤피, 한국생명공학연구원과 함께 공동으로 ㈜나노바이오텍을 설립하고 당뇨병 관련 신약 개발에 박차를 가한다.

지난 11일, 현판식을 갖고 운영에 들어간 나노바이오텍은 당뇨병 치료 물질인 KRIBB-BH-SFP를 이용, 당뇨합병증인 신증과 황반변색증용 신약 개발에 나설 예정이다. KRIBB-BH-SFP는 둥근잎 유홍초의 항당뇨 작용을 하는 신규화합물로써 현재 합성 및 대량 생산이 가능하다.

먼저, 넥스트BT는 KRIBB-BH-SFP가 현단계에서 대량 생산이 가능한 점을 이용, 1차적으로 KRIBB-BH-SFP를 함유한 천연물을 이용해 건강기능식품을 개발해 선보일 예정이다. 이어 나노바이오텍의 연구를 통해 당뇨 및 합병증에 효과가 뛰어난 신약을 개발, 2014년 기준으로 국내시장(약 5천억 원 규모)과 세계시장(약 38조 원 규모)에 도전장을 내민다는 각오다.

넥스트BT 이효림 대표는 “한국생명공학연구원이 개발, 특허를 보유한 KRIBB-BH-SFP는 네추럴에프앤피 연구소가 해당 물질 연구를 국책과제로 선정을 받아 3년간 10억 원 규모의 연구비를 지원 받을 예정”이라며 “건강기능식품 개발에 이어 당뇨병 관련 신약 개발에 온 힘을 쏟을 것”이라고 밝혔다.

나노바이오텍은 넥스트BT가 38.5%, 네추럴에프앤피가 21.5%, 생명공학연구원이 40%의 지분을 가지고 있으며, 앞으로 신규 바이오 소재개발을 위해 긴밀한 연구 협력을 진행할 예정이다. 한편, 넥스트BT는 지난해 12월 중국 상해 화평그룹과 업무협약 체결에 이어 홍콩에 ㈜넥스트BT HK를 설립해 중국 현지화 공략에 나선 상황이다.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