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명 바꾼 ‘온다 엔터’, 엔터사업 순항 중…하반기 재무구조 개선 기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