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센 대표 및 인수자, 기발행된 CB 물량 전체 인수계약 완료… 비트앤와트 추가 출자 통해 경영지배력 강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