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티센그룹, 강진모 이사회의장 체제로 전면 개편…책임경영 강화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