콤텍시스템, SK하이닉스 등과 원격강의 시스템 구축… 언택트 시대의 최적 솔루션으로 기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