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엠씨, 인도네시아 국영기업 PT. BARATA와 크레인 공급 MOU체결

디엠씨 CI디엠씨, 인도네시아 국영기업 PT. BARATA와 크레인 공급 MOU체결

인도네시아 PT. BARATA… 4 항만건설 크레인 시장에 진입

디엠씨가 인도네시아 SOC 사업에 진출한다.

해상육상 크레인사업을 모두 영위하는 국내 유일의 기업인 디엠씨(101000)인도네시아 국영 기업인 PT. BARATA와 업무 협력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고 1일 밝혔다. 

인도네시아 정부가 2014년부터 5년간 470조 원의 자금을 항만 건설, 철도, 도로, 항구 건설에 투입하는 SOC계획을 발표한 가운데 디엠씨는 현지 파트너인 BARATA와의 MOU체결로 인도네시아 시장에 성공적으로 진출할 수 있게 됐다 

인도네시아 국영 기업인 BARATA는 디엠씨와 함께 인도네시아 국영 항만 공사인 PT. Pelabuhan Indonesia에 크레인 공급과 임대 사업을 통해 항만 건설에 참여하게 된다. 

KDB 강명구 선임연구원 레포트에 따르면 인도네시아에서 검토중인 항만 건설사업은 바탐과 북 수마트라, 북 술라웨시 등 5곳으로 사업규모만 총 4,883백만 달러(54,8849200만원)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디엠씨는 BARATA와의 MOU를 통해 크레인과 그에 따른 부품을 공급할 수 있어 인도네시아에서 안정적인 매출 확보가 가능해졌다. 향후 항만건설, 도시개발 등 인도네시아 국영 사업에도 참여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했다. 

디엠씨 관계자는 인도네시아의 정부 사업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있는 BARATA와의 MOU를 통해 4조에 달하는 항만 개발에 투입되는 크레인사업에 참여할 수 있게 됐다앞으로 인도네시아에서 BARATA를 비롯한 여러 파트너사를 통해 470조원을 투자하는 SOC 사업에 참여할 수 있게 된 만큼 국내 유수의 그룹사와 함께 해외 사업에서 지속적으로 성과를 내겠다라고 밝혔다.

Read More

정산애강, 3분기 영업이익 33억 원… 전년 동기 比 94.1% 증가

정산애강 국문 CI (크기 수정)정산애강, 3분기 영업이익 33억 원 전년 동기 94.1% 증가

  • 베트남에서 C-PVC 임시사용 승인 획득하며 진출 청신호
  • 도시재생 뉴딜사업도 성장 가속 요인으로 작용

정산애강(대표 신진용)의 성장이 가속화되고 있다.

정산애강(022220)은 3분기 연결기준으로 매출액 208억 원, 영업이익 33억 원을 달성하며 전년 동기 대비 각각 20.2%, 94.1% 증가했다고 31일 밝혔다. 당기순이익은 27억 원으로 집계되었다. 2015년 270억에 달하던 차입금도 전액 상환해 재무 구조 개선 작업에도 속도를 내고 있는 상황이다.

이러한 실적 향상은 최근 아파트 등 주택 건설 경기의 호조와 함께 태광실업 편입 후 공장 통합 이전에 따른 생산효율 증가와 원가인하를 위한 내부적인 노력의 결과라고 시장은 평가하고 있다. 신공장 통합으로 PB 및 C-PVC의 생산 능력은 기존 연 6,800톤에서 최대 연 1만 2,000톤 까지 증가했으며, 생산성 향상 효과로 연간 최대 10억 원의 비용 절감 효과도 거두고 있다.

정산애강은 국내 배관재 시장에서 25년간 시장점유율 1위를 유지하고 있다. 지난 5월에는 베트남에서 MOU를 체결하며 C-PVC 임시사용 승인을 획득해 베트남 진출에도 청신호가 켜진 상황이다. 지난 28일에는 모기업인 태광실업 박연차 회장이 베트남을 방문해 응웬 쑤언 푹 총리를 만나 태광실업의 베트남 사업 진출에 대한 지원을 약속 받았다. 또한 베트남 투자기업 중 가장 모범적인 기업이라는 찬사를 받으며 공로를 인정받았다.

정산애강 관계자는 “시장 지배력 강화를 통해 배관시장 업계 1위를 이어나갈 것“이라며, “사업다각화와 베트남 진출 본격화를 통해 글로벌 기업으로 한 단계 도약하겠다”라고 전했다.

Read More

에프앤리퍼블릭, 3분기 영업익 60억 원 달성… 사상 최대치 기록

그림1에프앤리퍼블릭, 3분기 영업익 60 달성사상 최대치 기록

코스메틱 마케팅 / 유통사업 통해 외형과 내실 모두 큰 폭의 개선

중국에서의 성공을 바탕으로 글로벌 시장 진출에 박차

에프앤리퍼블릭(대표 오창근)이 흑자전환에 성공하며 새로운 회사로 탈바꿈하고 있다.

코스메틱 마케팅 전문기업 에프앤리퍼블릭(064090)이 3분기 매출액(연결기준) 387억 원을 달성하며, 전년동기대비 214% 급증했다고 31일 밝혔다. 전분기 대비 479% 증가한 수치이다.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60억 원을 달성해 전년 동기 대비 흑자전환 하였으며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다. 2017년 누적 영업이익은 76억 원, 순이익은 85억 원으로 3개 분기 연속 영업이익 흑자를 기록하며 지난 2년 동안의 적자를 탈피할 것으로 예상된다.

에프앤리퍼블릭(이하 에프앤)의 외형과 내실이 개선된 이유는 올여름 완전히 새로운 회사로 탈바꿈 했기 때문이다. 에프앤은 지난 6월 16일 주주총회를 통해 신규 경영진이 부임하였으며, 에프앤리퍼블릭으로 사명을 변경하면서 코스메틱 마케팅 전문기업으로 거듭났다.

에프앤은 주력사업인 코스메틱 마케팅에서 두드러진 성과를 나타내고 있다. 자회사인 제이준코스메틱(이하 제이준)의 중국 내 판매 순위가 꾸준히 상위권에 유지되면서 동사의 유통 물량도 증가했고 두드러진 실적 성장을 견인했다.

에프앤은 중국 방송계와 화장품 업계에서 높은 영향력을 가지고 있는 판나 이사와 왕텅 이사가 주요 경영진으로 자리하고 있다. 에프앤은 이들의 탄탄한 네트워크를 활용해 중국 시장에서 성공의 기반을 마련했고 그 결과 괄목할 만한 실적을 이끌어 냈다.

글로벌 시장 진출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에프앤은 베트남을 필두로 동남아 진출을 계획하고 있다. 중국 시장에서 성공한 경험을 토대로 탄탄한 유통망을 구축해 동남아 시장을 공략한다는 것이 에프앤의 설명이다.

에프앤 관계자는 “제이준의 신규공장이 본격적으로 가동되는 내년부터는 생산량과 효율성이 확실하게 개선되는 만큼 향후 매출과 수익성도 더욱 탄력 받을 것으로 보인다”라고 전했다.

한편 에프앤은 지난 10월 26일, 제이준 주식 800만주를 600억 원에 인수하며 제이준의 최대주주가 되었다. 10월 27일에는 판나 이사가 이진형 대표와 더불어 제이준의 공동대표이사로, 왕텅 이사는 사내이사로 선임된 바 있다.

Read More

바이오빌 자회사 삼성메디코스 지분 100% 인수

바이오빌바이오빌 자회사 삼성메디코스 지분 100% 인수 

인수자금 마련 위해 전환사채 163 발행

바이오빌(065940)의 자회사인 한국줄기세포뱅크가 163억 원을 들여 삼성메디코스를 인수한다. 신규사업을 통해 바이오 업체로 사업성을 강화하기 위한 후속작업이다.

31일 바이오빌은 한국줄기세포뱅크가 경영참여를 목적으로 삼성제약의 자회사였던 삼성메디코스의 지분 전부를 인수한다고 공시했다. 인수자금은 163억 원의 무기명식 무보증 사모 전환사채 발행으로 조달한다.

바이오빌이 지분 88.38%를 보유하고 있는 한국줄기세포뱅크는 줄기세포 추출과 보관, 세포 치료제 개발 등의 사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삼성메디코스는 제약기반 화장품 OEM 및 ODM 전문업체로 지난해 화성에 제조공장을 건설했다.

바이오 관련 자회사들을 인수하며 헬스케어 전문 업체로 입지를 다지고 있는 바이오빌은 이번 인수를 통해 한국줄기세포뱅크의 기술력과 삼성메디코스의 화장품 사업 노하우를 접목해 기능성 줄기세포 화장품 개발을 추진할 전망이다.

바이오빌 관계자는 “중국의 사드 보복이 사라지면서 국내 예방케어 분야와 화장품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며 “이번 인수를 통해 줄기세포 치료와 화장품 연구 개발 등으로 사업 영역이 확장돼   바이오빌의 중국 매출도 더욱 확대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Read More

유엠에너지, 베트남 ESS시장 진출

유엠에너지, 베트남 ESS시장 진출

– 내년착공 예정 대형마트, 신재생 에너지 설치 및 관리

유엠에너지가 베트남 ESS시장에 진출한다. 

필링크(064800)의 자회사인 유엠에너지(대표 엄주호) 2018년 상반기에 착공될 베트남 대형마트의 ESS(Energy Storage System) EMS(Energy Management System) 사업에 참여한다고 26일 밝혔다 

유엠에너지는 국내 대형 마트와 편의점 등의 건설 사업으로 연간 1조원 이상의 매출을 올리고 있는 대형 건설업체와 함께 베트남 시장에 진출한다. 유엠에너지는 대형마트의 EMS를 담당할 계획이다

EMS는 빙축열 시스템이나 리튬이온 베터리에 저장된 에너지를 배터리 관리 시스템(BMS)과 전력 변환시스템(PCS)으로 제어하는 ESS 같은 설비를 운영하는 에너지 관리 시스템이다. 

탈원전과 지구온난화 등으로 ESS EMS에 대한 관심이 전 세계로 확산되면서 지난 해 세계 ESS시장이 256000만 달러로 급성장했다. 베트남에 건설될 대형 마트는 유엠에너지가 세계 ESS EMS 시장에 진출하는 첫 단추가 될 전망이다. 

엄주호 대표는 전력 수요가 부족한 베트남에 신설되는 공장이 늘어나면서 베트남 정부차원에서 ESS EMS에 대한 관심이 매우 높다베트남 진출을 기반으로 내년부터 동남아시아와 유럽 등으로 ESS EMS 시장 진출을 확대시키겠다라고 밝혔다.

Read More

에스디웨이, 고효율 태양광 발전시스템으로 해외시장 진출

SDWAY LOGO_한글 세로형

에스디웨이, 고효율 태양광 발전시스템으로 해외시장 진출

에스디웨이(대표 장수익)의 해외시장 진출이 본격화 되고 있다.

에스디웨이는 57조 규모의 이라크 신도시 개발사업에 ‘전력공급사업자’로 참여한다고 26일 밝혔다. 내년부터 TRAC그룹과 함께 이라크 대규모 신도시 개발에 참여해 신재생에너지 전력 공급 사업을 본격화할 예정이다. 신도시 개발사업의 전체 규모는 500억 달러(약 56조 5300억 원)로 국내 기업이 해외에서 수주한 단일 프로젝트로는 사상 최대 규모이다.

에스디웨이는 신재생에너지 전문 기업으로 스마트 솔라 파워 시스템(SMART SOLAR POWER SYSTEM) 을 이용한 태양광 전문 기업이다. 우수한 기술력을 바탕으로 국내 주요도시 및 일본, 캄보디아 등 해외에도 진출해 다수의 레퍼런스를 보유하고 있다.

스마트 솔라 파워 시스템은 기존 발전 시스템에 비해 일조량이 적어도 발전이 가능하며, 직접 AC 전원도 사용할 수 있다. ESS(Energy Storage System)를 활용하여 24시간 전기를 공급할 수 있으며 저렴한 설치비도 특징이다.

에스디웨이 관계자는 “자사의 우수한 기술력으로 개발된 스마트 솔라 파워 시스템이 대규모 프로젝트에 참여하게 되어 매우 뜻깊다”라고 전하며 “그동안 국내외 성공적인 운영경험을 바탕으로 국내 태양광 발전 사업에 기여하는 선순환을 통해 미래에너지, 친환경 기업으로 도약하기 위해 꾸준히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Read More

대한뉴팜, BNG광구 A5 심부유정 플로우 테스트 성공

대한뉴팜 CI (투명)

대한뉴팜, BNG광구 A5 심부유정 플로우 테스트 성공

– A5 유정 flow test 성공하여 일당 약 3,500배럴 수준으로 확인

– 146 유정 사고 없이 1,732m 시추

대한뉴팜(054670)이 투자한 광구 운영사인 카스피안 선라이즈(Caspian Sunrise; 구 Roxi Petroleum)가 카자흐스탄 BNG 광구의 A5 유정에서 플로우 테스트를 통해 상당한 원유 매장을 확인했다.

카스피안 선라이즈는 영국 공시를 통해 일당 약 3,500배럴 수준으로 원유가 4시간 동안 흘러 나왔다고 23일 밝혔다. BNG광구에서는 이미 일당 약 3,400배럴 생산되고 있다.

A5 유정 테스트를 분석해보면 상당량의 원유매장이 있다는 것으로 보이며, 유정 상단에 높은 압력과 가스의 부존은 양질의 원유가 있다는 것으로 확인돼 BNG광구의 천부유정(shallow well)의 원유 가치보다 높다는 평가다.

카스피안 선라이즈 의장 클라이버는 ”오랫동안 원했던 A5유정 테스트를 한 결과 양질의 원유가 발견되었으며 유정의 압력으로 볼 때 BNG광구 깊은 매장층은 막대한 양의 원유가 있다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라고 밝혔다.

천부유정인 146유정도 사고 없이 1,732m 시추되었으며 MJF구조에 위치해 있기 때문에 143유정과 비슷한 결과가 나올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미 시추한 801유정과 A6유정도 플로우 테스트를 시작하기 위해 작업할 것이다.

BNG 광구는 카자흐스탄 텡기즈 유전(1979년 발견된 유전으로 최근 발견된 가장 큰 대형 유전 중 하나)으로부터 남동쪽으로 40km 떨어져있으며 광구 면적은 1,702㎢에 달한다. 제주도 면적의 92%에 해당하는 규모로 이미 광구의 80%이상에 대해 3D탄성파 조사를 끝낸 상태다.

BNG광구는 얕은 매장층과 깊은 매장층이 있으며, 이미 얕은 매장층 지역에서 원유가 생산되고 있다. 얕은 매장층 첫 번째 지역은 남 에르메스로 54, 805, 806, 807 유정이 있으며, 현재까지 생산량 증대의 중추 역할을 하고 있는 두번째 지역(MJF 구조)에는 141, 142, 143, 144, 145, 146 유정이 위치해있다. 세번째 지역은 808 유정이 있다.

클라이버 의장은 지난 공시를 통해 “2018년 7월 BNG광구 상업화를 계획하고 있으며, 이때 수출가로 원유를 판매할 수 있어 재무제표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이며 적절한 시점에 배당금을 지불할 것”이라고 밝힌바 있다.

 

171024 [사진자료-146 천부유정] 대한뉴팜 투자 BNG광구 심부유정 테스트 성공 171024 [사진자료-A5 심부유정] 대한뉴팜 투자 BNG광구 심부유정 테스트 성공

Read More

지엔티파마, 치매치료 신약후보물질 반려견 임상 진행

지엔티파마 CI지엔티파마, 치매치료 신약후보물질 반려견 임상 진행

로페살라진 임상 2-3노화견 인지기능장애 증후군 대상

지엔티파마(대표 곽병주)가 경기도, 과학기술부, 보건복지부와 함께 반려견을 대상으로 로페살라진의 치매치료 효과를 확인하기 위한 임상을 진행한다.

지엔티파마는 “전임상 및 임상 1상에서 치매치료 후보물질로 개발 중인 로페살라진의 탁월한 안전성과 약효를 확인했다”며 “반려동물에서 치매 치료효과를 검증하기 위한 임상 2~3상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20일 밝혔다.

이를 위해 KSD 문화교육원(대표 이웅종)과 협력해 반려견의 보호자를 대상으로 인지기능장애 증후군에 대한 데이터 베이스를 구축하고, 치매로 확진된 반려견을 대상으로 로페살라진의 임상 2~3상을 진행하게 된다.

그 동안 알츠하이머 치매 신약의 임상 실패 원인으로 사람에서 조기치매를 유발하는 APP, PS1, PS2 변이 유전자를 쥐에 이식해 제작한 “유전자이식 치매모델 쥐 (치매 쥐)”에 의존했기 때문이라고 전문가들은 지적하고 있다. 치매 쥐는 알츠하이머 환자처럼 36-43개 아미노산으로 구성된 베타 아밀로이드가 비정상적으로 만들어져 뇌에서 축적이 되며 인지기능의 장애를 보이지만, 퇴행성 뇌신경세포의 사멸은 나타나지 않기 때문이다.

반면 반려견은 약물의 흡수와 분포, 대상 및 효과가 사람과 유사해 치매 치료제 신약의 안전성과 약효를 검증하는 모델로 사용하기에 최적이다.

지엔티파마 연구진은 영국 헌팅돈 라이프 사이언스와 협력으로 32 마리의 비글견을 대상으로 진행한 전임상 연구 결과 로페살라진이 200 mg/kg을 매일 13주 투여해도 안전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치매 약효를 위한 최적 용량은 2-5 mg/kg으로 확인했다.

반려견을 대상으로 안전한 임상연구가 가능한 것으로 판명된 만큼 이번 임상 2~3상 결과에 따라 로페살라진의 본격적인 상용화도 가능해질 전망이다. 전 세계 동물용 의약품 시장은 300억달러(약 33조9,000억원) 규모로 노령 동물의 증가로 매년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곽병주 대표는 “로페살라진은 기존의 항산화제와 비교하여 활성산소 독성을 막는 효과가 탁월하며, 동시에 mPGES-1억제제로 염증매개물질인 PGE2의 생성을 억제하여 위장관 손상 부작용을 유발하지 않는 소염작용이 특징인 다중표적약물”이라며 “로페살라진의 약효가 입증되면 반려견 및 반려묘의 치매 치료를 위한 동물의약품으로 조기시장진입이 가능하며, 이를 통해 치매 치료제 신약개발의 새로운 전기가 마련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Read More

“베셀, 경량항공기 국내외 바이어 ‘구매의사’ 밝혀”

(주)베셀_logo“베셀, 경량항공기 국내외 바이어 ‘구매의사’ 밝혀”

– ADEX2017 부스 100여명 방문… ‘KLA-100’ 60여명 구매 타진

베셀(177350)이 초도 비행 성공 후 공개한 KLA-100이 순항하고 있다.

베셀은 10월 17일 ~ 22일 성남시 서울공항에서 열리는 ‘서울 국제 항공우주 및 방위산업 전시회 2017’(서울 ADEX 2017) 전시회에 참가, 100여명의 국내외 바이어들이 부스를 방문했다고 20일 밝혔다. 부스를 방문한 외국인과 개인, 기관 60여명은 제품 구매 의사를 보였다.

국내에서 2인승 경량 항공기를 최초로 개발해 지난 7월 초도 비행을 성공적으로 진행한 베셀의 경비행기는 낮은 가격과 안전성으로 참가자들의 호평을 받았다.

KLA-100 경량항공기는 최고 사양(Option)으로 선택할 경우 2억원대에 구매가 가능하며, 기체 낙하산(Airframe Emergency Parachute System) 장착으로 탑승자의 안전까지 고려해 설계됐다. 국산 첨단 항법시스템, 자동비행장치, 넓은 조종실 등 최첨단 기술이 더해진 국내 최초의 경량 2인승 항공기이다. 최고 속도 240km/h, 최대 운용고도 4267m, 항속거리 1400㎞, 연료적재 공간 130리터로 최대 6시간 비행이 가능하다.

세계 33개국 400여 업체가 참가하는 국내 최대 항공우주 방위산업 전시회인 ‘서울 ADEX 2017’에서 국내외 참가자들이 KLA-100의 구매의사를 밝힌 만큼 베셀의 경량항공기는 국내 경량 항공 시장에 새 바람을 일으킬 전망이다.

베셀측 관계자는 “처음으로 선보인 KLA-100에 대한 관심이 매우 높아 국내 판매뿐만 아니라 해외 판매에도 자신감을 갖게 됐다”며 “하반기에는 중국 등 해외 전시회에 참가하여 세계 경량항공기 시장에서 KLA-100에 대한 점유율을 확대해 국내의 대표적인 항공기업으로 우뚝 설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사진자료] “베셀, 경량항공기 국내외 바이어 ‘구매의사’ 밝혀”_20171020

Read More

디엠씨, Kormarine 2017 참가…신기술 선보일 예정

디엠씨 CI

디엠씨, Kormarine 2017 참가…신기술 선보일 예정

세계 45개국 참여로 해외 수주도 가능

디엠씨(101000)가 혁신적인 크레인 기술을 선보일 예정이다.

디엠씨는 부산 벡스코(1전시장 3, 3H39)에서 10 24~27일 개최되는 International Marine Exhibition Kormarine 2017에 참여, 유조선과 화학물 운반선에서 호스를 통해 싣고 내리는 작업에 필요한 크레인에 대한 혁신적인 솔루션을 보여줄 예정이라고 19일 밝혔다.

디엠씨의 마린크레인은 동남아시아와 일본 등 해외 시장에 진출하기 위해 개발된 호스 핸들링 크레인이다. 전기모터로 기동하고 유압펌프를 작동시켜 유압으로 구동되는 호스 핸들링 크레인은 최대 25t 용량으로 1척당 1~2기가 설치되고 있다. 이번 전시회에서는 기존 마린크레인에 비해 진보된 기술이 공개될 예정이다.

지난 해 일본 미쓰이중공업과의 업무 제휴를 통해 일본 시장에 진출한 디엠씨의 마린크레인은 최근 항만개발 등으로 수요가 증가하고 있는 인도네시아 등 동남아를 비롯한 해외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올 해로 20회를 맞이하는 KORMARINE은 매년 세계 45개국이 참여해 해외 바이어들에게 국내의 발전된 조선해양 기술을 선보이는 자리이다. 디엠씨의 KORMARINE 참가는 해외 바이어들에게 신제품을 알릴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전망이다.

디엠씨 관계자는 크레인은 어떠한 악조건 속에서도 안전하게 작업을 수행할 수 있는 안전장치와 과부화 보호장치, 일정 장력장치 등의 다양한 기술력이 필요한 산업이라며 이번 전시회를 통해 최신 제품을 바이어들에게 알려 해외 시장 진출을 확대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171019 [사진자료] 디엠씨, Kormarine 2017 참가…신기술 선보일 예정

 

Read More